Back to list

삼계탕 비싸네요.

초복이라 삼계탕 한그릇 할까 해서 회사 주변식당 돌아봤는데... 삼계탕 전문점도 아니고, 그냥 식당에서 복날이라고 하는 곳인데도 기본 14000~15000원씩 하네요... 이가격이면 2끼 식비라... 부담스럽더라고요. 전복 하나 넣어주는 전복 삼계탕은 거의 2만원에 육박하고.... 오늘 배달어플 치킨 쿠폰 많이 뿌리던데... 저녁에 치킨이나 한마리 먹어야 겠네요.

1076

복날에는 집에서 밥솥에 대충 해먹으려구요.

숟가락

매번 느끼는건데 이런날은 삼계탕 먹음 안될듯하네요 자주 가는 가게도 이런날 가면 닭도 질기고 서비스도 개판이고 차라리 전날이나 다음날 가는게 더 좋을듯 하네요

신암행어사

기본이 14,000원이더군요. 오랫만에 삼계탕 먹으러 갔다가 가격 보고 놀랐습니다. 중복에는 조금 덥겠지만 집에서 닭백숙 해먹어야겠어요.

빛나는

그래서 안사먹고 패스요^^;;

나그넹

복날 같은 경우에는 구내식당들에서 대부분 주더라구요. 주변에 외부인 식사 가능한 구내식당 한 번 알아보세요.

선하

치킨도 순살맛쵸킹 19,000에 배달료 2,000 21,000이네요

찌니후니맘

치킨도 비싸요ㅜㅜ 배달료까지 받고.. 고등아들둘 늘 2마리씩 먹는데 점점 가격이 올라요ㅜㅜ

그러게

원래 주위 분위가 따라하면 좀 비싸죠. 그걸 피하면 좀 쌉니다 ㅎㅎ

키스자렛

계속 오르는군요. ㅠㅠㅠ

pol

저도 그래서 오늘 치킨....

밝아지는분위기

맞아요... 너무 비싸요... ㅠㅠ

얼렁뚱땅

복날이니까 복날 특수를 노리는거지요. 많은 분들이 "복날에는 삼계탕을..." 이렇게 생각하고 계시니 얼마나 좋은 날입니까~. 회사 근처에 삼계탕 전문점에서는 평소에 반계탕을 파는데, 이 날은 반계탕 주문 불가에요. ㅋㅋㅋ 그래서 전 복날에는 오히려 삼계탕을 피합니다. 삼계탕은 복날엔 안먹는 음식이에요. ^^

anysns

많이 비싸네요. 집에서 해먹어야겠어요^^;

르꽁끼

정말 비싸요 삼계탕.. ㅜㅜ 근데 맛있어요.. 생각해보면 닭 1마리 넣고 약재 조금 넣고 간해서 끓이기만하면되는데 왜케 비싼걸까요 육수 만드는데 시간이 많이 걸리는걸까요

흥반장

아아 삼계탕 먹고프다! 내일 먹어야겠네요ㅎㅎ 비싸긴해도 자주 먹는 것은 아니니 참을만하네요.

리처드

임금을 올려서 그런 것 같아요. 최저임금 1만 원 목표라자나요. 경기상황에 맞게 서서히 올려야 하는데 경기도 좋지 않은데 강제적으로 강행한 것이 문제가 아닐까요?


Comments

0 new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