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list

참 좋습니다.

예전에도 쓴 적이 있었습니다. 그 땐 게으름과 나태함에 몇 달이 밀려 포기했습니다. 다시 써보니 지금 내가 가진 돈과 부채와 돈의 흐름이 한 눈에 보여 정신을 바짝차리게 됩니다. 이번엔 열심히 써보려고 합니다.

흥반장

후기 감사드립니다. 이번에는 포기없이 연말까지 달려보아요ㅎ


관심 답글

0개의 새로운 코멘트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