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list

벌써 6년

후잉에 발들인게 2011년 8월이니까 이니까 벌써 6년이 훌쩍 넘었네요~ 6년간 매일매일 꼼꼼히 기록한 나의 자산 내역이 또 다른 자산이 되었습니다 지난 세월만큼 앞으로도 꾸준히 기록 관리하여 현명한 소비생활을 할수있길 기대합니다~

오뎅오리

저랑 기간 비슷하네요~

흥반장

후기 감사드립니다ㅎㅎ 2011년이면 아이캐시하우스때도 사용을 하셨군요ㅋㅋ 앞으로도 6년 계속 달려보아요~!


관심 답글

0개의 새로운 코멘트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