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list

손석희 측 "조주빈, 흥신소 사장이라며 접근해 금품 요구"(전문)

JTBC는 25일 오후 손 사장의 입장을 담은 공식 입장문을 발표했다. JTBC는 “조씨는 손 사장에게 자신이 흥신소 사장이라며 텔레그램을 통해 접근해 ‘손 사장과 분쟁 중인 K씨가 손 사장 및 가족들에게 위해를 가하기 위해 행동책을 찾고 있고 이를 위해 본인에게 접근했다’고 속였다. 그러면서 자신이 직접 K씨와 대화를 나눈 것처럼 조작된 텔레그램 문자 내용을 제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K씨가 손석희 사장이나 가족을 해치기 위해 자신에게 돈을 지급했다’는 내용들이 있었고, 한동안 손 사장과 가족들은 불안감에 떨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와 별개로 손 사장은 아무리 K씨와 분쟁 중이라도 그가 그런 일을 할 사람이라고는 믿기 어려워 ‘사실이라면 계좌내역 등 증거를 제시하라’고 했다. 이에 조씨는 금품을 요구했고, 증거확보를 위해 어쩔 수 없이 손 사장이 이에 응한 사실이 있다. 그러나 조씨는 결국 요구한 증거들을 제시하지 않고 잠적한 후 검거됐다. 흥신소 사장이라고 접근한 사람이 조주빈이라는 것은 검거 후 경찰을 통해 알게 됐다”고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200325150337662


Comments

0 new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