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list

집에 남아 있는 외화 관리 방법이 궁금해요~

몇 년간 여행하고 남은 돈이 서랍에 남아있어요. 격년으로 해외여행을 가는게 목표였고 대략 목표를 이루면서 살았는데요. 문제는 코로나로 해외여행이 최소 몇년간은 불가능할것처럼 보여서 여행에 쓰려고 그냥 보관하던 돈들을 어찌해야할지 고민이네요. 혹시 여행 후 남은 외화를 어떻게 관리하시나요?

익희

해외주식통장을 개설해서 넣어두고, 투자에 소소하게 씁니다...

리기동

전 국가별로 분류해놨다가 다음에 출국할때 사용합니다.

비타민

달러는 입금시켰는데. 그외 나라 국가는 서랍에 방치중입니다. 없어져도 모를것같아요

율리안나

저도 외화예금들어서 입금해놨어요. ㅎㅎ 소소하게 이자도 쌓인답니다.

shower

달러같은 주요 통화라면 예금 들었죠

solid

전 신한 외화 체인지업 예금에 넣어뒀어요. 외국에선 체크카드처럼 수수료나 환전 절차 없이 바로 출금되구요. 환율 낮아지면 원화통장에서 바로 환전해서 예금에 넣어둡니다